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고창군, 결혼이주여성 임기제공무원 첫 채용

기사승인 2020.01.24  13:29:32

공유
default_news_ad2

- 문화적 차이로 인한 갈등과 어려움 잘 헤아려 고충해결에 큰 도움될 것으로 기대

고창군이 결혼이주여성 공무원을 채용해 다문화가족 밀착 행정 서비스에 나섰다.

22일 고창군에 따르면 중국출신인 유연(33)씨가 지방임기제 공무원으로 최종합격해 다문화가정 지원 업무를 맡게 되었다고 밝혔다.

고창군은 다문화가족과 외국인노동자들의 민원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최초로 외국인출신 공무원을 채용한 것이다.

유씨는 2016년부터 2년간 고인돌박물관에서 중국어 통역·안내원 지원업무를 맡아 볼 정도로 고창군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가운데 현재 국제중국어교육학으로 석사과정에 재학중이다.

군은 유씨가 결혼이민자들이 겪고 있는 자녀교육 문제, 취업문제, 문화적 차이로 인한 갈등 등 많은 어려움들을 그들의 입장에서 잘 헤아리고 고충 해결을 도와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다문화가족이 고창군민으로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친정부모 초청행사, 국제 통화료 지원 사업 등의 다문화가족 희망 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문화 가정에게 한반도 첫수도 고창군민이라는 자부심을 심어주고 함께하는 이웃, 더불어 사는 따뜻한 이웃의 정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