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건강한 치킨을 맛보이려는 진심이 나눔으로 통하다

기사승인 2019.10.08  18:23:22

공유
default_news_ad2

- 쌀치킨 전문 브랜드 ㈜바름 '쌀쌀맞은 닭' 본사 및 가맹점의 착한가게 동시 가입

치킨프랜차이즈 전문기업 ㈜바름(대표이사 이상희)이 운영 중인 치킨브랜드 ‘쌀쌀맞은 닭’이 7일 오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대표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의 착한가게 단체가입을 협약했다고 전했다.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바름 본사에서 진행 된 착한가게 단체 가입식에는 이상희 ㈜바름 대표이사와 오동희 본부장, 김용희 서울 사랑의열매 사무처장 및 임직원들이 함께 했다.

이번 협약으로 본사 및 6개 가맹점은 매월 수익의 일부를 기탁하게 되며 기부금은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참여 지점으로는 서울 역삼점과 정동점, 경기 광명점과 정자본점, 강원 애막골점, 충남 아산1호점 총 6개 가맹점이 1차로 함께했다. 이후에도 본사차원에서 지점의 자율의사에 따라 추가 가입할 수 있도록 안내·권유하고, 추가 신규 매장은 모두 착한 가게에 가입하는 것으로 했다.

이상희 ㈜바름 대표이사는 “그동안 현물로만 기부해 오다가 착한가게라는 좋은 나눔 이벤트에 본사 및 지점이 함께 동참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건강한 치킨을 맛보이려는 진심이 지역사회 소외계층에게도 전달될 수 있도록 더 많은 가맹점주 분들께서 함께 나눔에 동참하실 수 있도록 독려하겠다”고 전했다.

김용희 서울 사랑의열매 사무처장은 “자영업이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잊지 않고 나눔에 동참해주신 본사 및 지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바름이 운영 중인 치킨브랜드 ‘쌀쌀맞은닭’은 100% 국내산 쌀가루로 튀긴 건강한 치킨을 표방하며 2014년 론칭한 ‘쌀쌀맞은닭’은 이로써 국내 30개, 미국 7개, 캄보디아 1개 등 국내외 38개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다. 2017년부터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현물 기부를 실천해 왔다.

착한가게란 중소규모의 자영업에 종사하며 매출액의 일정액 또는 매월 3만원 이상을 기부하며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를 말한다. 매장을 경영하는 자영업자 또는 중소기업, 프랜차이즈, 학원, 병원 등 어떠한 업종의 가게도 참여가 가능하다. 착한가게 가입 및 상담은 서울 사랑의열매(02-323-3875)로 문의하면 된다.                    

전은술 기자 wjsdmntnf@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