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영록 전남지사, ‘슈퍼레이스 개막전’ 방역상황 점검

기사승인 2020.06.21  12:11:32

공유
default_news_ad2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0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열린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대회’ 현장을 방문, ‘코로나19’ 방역을 비롯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대회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국내 최고 모터스포츠 대회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K-방역에 이어 K-레이싱으로 안전한 모터스포츠대회의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철저히 준비한 만큼 완벽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20일부터 이틀간 열릴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슈퍼레이스 통산 100번째 대회로 국내 최고 수준의 모터스포츠 대회다.

대회 주관사인 ㈜슈퍼레이스는 안전한 대회 운영을 위해 사전 출입신청을 비롯 발열 검사, 문진표 확인, 마스크 착용, 생활속 거리두기 수칙 준수 등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대회를 개최했다.

대회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펼쳐지나, 결승전은 채널A와 채널A 플러스, XtvN 등 방송을 통해 생중계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사회분위기가 위축됐지만 국민 모두가 마스크 착용과 생활속 거리두기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조기에 극복되길 기대한다”며 “모터스포츠 분야에서도 적극적인 협조와 모범을 보여줄 것”을 당부했다.


윤진성 기자 0031p@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