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충청권 4개시도,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유치활동 개시

기사승인 2021.04.06  12:26:53

공유
default_news_ad2

-5일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창립총회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대전시․세종특별자치시․충청북도․충청남도) 공동유치 활동을 위한 ‘유치위원회 창립총회’가 5일(월) 15시 세종시에 있는 지방자치회관에서 개최됐다.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공동유치위원회 창립총회(좌측부터 허태정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자치시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사진=대전시 제공)

 유치위원회는 비영리사단법인으로 설립할 계획으로 충청권 시․도지사를 발기인으로 하고, 허태정 대전시장을 비롯한 개최 예정 도시 시장과 대학교 총장, 시․도 체육회장, 경제인 및 민간단체가 함께 참여했다.

 앞으로 대회 유치에 대한 관심과 지지를 이끌어내기 위한 대국민홍보와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를 비롯한 회원국들을 상대로 한 유치활동을 본격적으로 벌일 계획이다.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는 2027년 7~8월 전 세계 가맹국 150여개국 1만 5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각 시․도의 종목별 경기장에서 펼쳐지게 되고 타당성조사 결과에 따르면 경제적 파급효과는 2조 7000억원, 취업유발효과는 1만여 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그동안 타 지자체에서 단독으로 개최한 대규모 대회와 달리 충청권 공동개최로 4개 시․도 내 기존 체육시설을 활용함으로 시설비용을 최대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총회에 참석한 허태정 대전시장은 “기존에 갖춰진 4개 시․도의 체육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하는 등 저비용․고효율 대회로 준비하겠으며, 충청권의 문화, 관광, 경제가 세계적으로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오는 6일과 8일 대한체육회의 유치신청 도시 선정을 위한 현지실사 등 심의(승인) 절차에 유치위원회와 공동으로 적극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