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자전거를 품은 택시' 서울 도심 달린다..."마카롱택시 사전 예약"

기사승인 2020.06.29  14:40:26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서울시

조만간 '자전거를 품은 택시'가 서울 도심을 달린다. 

서울시는 자전거 이용자들의 편의를 돕기 위해 7월 1일부터 '자전거를 품은 택시'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최근 자전거 이용자들이 크게 늘었지만, 자전거 휴대 승차가 주말 지하철에만 국한되고 자전거가 고장 날 경우 다른 교통 서비스 이용이 어려워 불편함이 컸다고 시는 설명했다.

서울시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고자 플랫폼 택시인 '마카롱택시'와 손잡고 자전거를 택시에 쉽게 실을 수 있는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전했다.

우선 친환경 전기 택시 10대에 자전거 거치대를 장착해 시범 운영하고 향후 이용 수요에 따라 탄력적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최대 3대까지 자전거 부착이 가능하며, 자전거 1대당 3천원의 추가 운송료를 물린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구글스토어 또는 앱스토어에서 마카롱택시 앱을 내려받은 뒤 '예약하기→ 이용목적지 입력→ 예약일정(시간) 선택→ '자전거를 품은 택시' 선택 순의 절차를 밟으면 된다.

양성희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