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몸에 좋은 ‘장성 새싹삼’… 가격 착해 소비자 만족도 높아

기사승인 2020.03.16  13:07:41

공유
default_news_ad2

- 장성군 “면역력 증진에 좋은 새싹삼 드시고 건강 지키세요”

제철을 맞이한 ‘장성 새싹삼’이 소비자들의 건강을 책임지는 웰빙채소로 각광받고 있다.

장성군은 국내 새싹삼 수확량의 60%를 생산해내는 전국 최대의 새싹삼 산지다. 총 38개 농가에서 5.52헥타르 규모로 재배하고 있다. 장성 새싹삼은 새싹삼 재배에 최적화된 특허시설에서 인삼 맞춤형 토양을 사용해 기른다. 장성군농업기술센터가 지역 농업인과 공동으로 개발한 특산품으로, 상추아파트시스템을 접목해 뿌리와 잎, 줄기까지 섭취할 수 있다.

특히 새싹삼은 몸에 좋은 채소로 유명하다. 간을 보호하고 혈소판의 응집을 억제해주며, 사포닌 성분이 함유되어 면역력 증진에도 도움을 준다.

시중에 유통되는 가격은 100뿌리 당 2만원 정도로, 가격대비 소비자들의 만족도가 높다. 또 체질이나 복용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든 섭취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새싹삼 치킨 샐러드와 새싹 삼라떼

장성군은 지난해 새싹삼돈까스, 새싹삼라떼 등 새싹삼을 활용한 음식 레시피 20여종을 개발해 관내 음식점에 제공하기도 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16일 “장성 새싹삼은 몸에 좋고 가격도 착해 소비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며 “코로나 사태로 인해 ‘건강한 섭생’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요즘, 장성 새싹삼을 많이 이용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