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고창관광공모사진전, 방문객 발길 사로잡아

기사승인 2020.02.05  10:44:14

공유
default_news_ad2

- 금상 이치형 작가, 꽃무릇 활짝 핀 “선운사의 아침"등 40여점 군청로비에 전시

고창군이 주최하고 고창신문사가 주관한 ‘2019 고창관광사진 전국공모전’ 금상에 이치형 작가의 ‘선운사의 아침’이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선운사의 아침  / 이치형 작가

‘선운사의 아침’은 새빨간 꽃무릇이 활짝 핀 선운사 길목의 아침풍경을 담아낸 수작이다.

은상에는 이상일 작(作) ‘강강술래’, 박용수 작 ‘동학혁명군 진격로 걷기’, 동상에는 최문숙 작 ‘공생’, 김항곤 작 ‘고창모양성의 봄’, 최우선 작 ’학원농장코스모스‘가 상장과 상금(고창사랑상품권)을 수여받았다.

사진공모전은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12월초까지 공모기간을 거쳐 260여점의 작품이 출품됐다. 이 중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금상 1점, 은상 2점, 동상 3점, 가작 5점, 입선 30점 등 모두 41점을 선정하여 군청 현관로비에 전시해 방문객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고창관광사진 전국공모전은 고창군의 역사문화유적, 관광자원 등 고창의 사계절을 담은 작품으로 입상작은 고창군 이미지를 높이고, 고창관광 홍보를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