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미국 독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보다 더 세다?!

기사승인 2020.01.31  15:49:22

공유
default_news_ad2

- 사망자수 8200명 우한 폐렴 사망자 수 '압도'

사진=ytn화면캡쳐
최근 미국에서 유행하고 있는 독감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즉 우한 폐렴을 압도하고 있다.  
 
외신에 따르면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전세계가 불안감에 떨고있는 가운데 미국에서는 10년 만의 최악인 `독감`이 맹위를 떨치고 있다.

CNN은 지난 30일(현지시간) 2019-2020년 시즌에만 이 독감이 11주 연속 유행하면서 사망자가 8200여명이 나왔으며 이 가운데 아동이 최소 54명 이상이라고 전했다.

미국 독감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는 다른 것이다.

미국 보건복지부 산하 국립 알레르기·감염병 연구소(NIH)에 따르면 최소 미국인 14만명이 현재 독감으로 입원 중이며 이번 시즌 1500만명이 감염됐다고 밝혔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독감이 향후 몇주간 더 유행할 것이며 독감이 지난 11주 연속 증가했다. 이같은 현상은 몇 주 동안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 독감은 건강한 30대 성인도 합병증으로 인한 중환자실 입원이 잦을 만큼 만성 질환이 있으면 독감 합병증이 나타날 위험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폐렴이나 뇌염, 심근염이 발생 가능성이 높으며 장기기능 부전 발생시 위험하다.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NIAID: National Institute of Allergy and Infectious Diseases)은 이번 독감이 10년 만에 최악의 독감 시즌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