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유기상 고창군수, 폭염 주의보 쉼터 찾아 어르신 안부 챙겨

기사승인 2019.08.08  16:11:02

공유
default_news_ad2

- 재난대책반 상시 운영 생활밀착형 폭염대책 무더위쉼터 냉방기 점검 수리 완료

유기상 고창군수

유기상 고창군수가 지난 1일부터 관내 무더위 쉼터로 지정된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운영 실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의 안부를 챙기고 있다.

유 군수는 냉방기 가동상태, 무더위 쉼터 운영시간 등 쉼터 운영실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건강관리 수칙 등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알기 쉽게 설명했다.

유 군수는 “점심 식사 이후에는 경로당에서 건강체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하시면서 시간을 보내 달라.”며 “꼭 필요한 농작업은 이른 아침에 2명 이상이 함께 해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군은 폭염기간 재난대책반을 상시 운영하며 ‘생활밀착형 폭염대책’을 추진 중이다. 우선, 무더위쉼터(마을경로당 590개소)에 대한 냉방기 점검과 수리를 완료했다.

고창 폭염대책-살수차 운영

또 폭염취약계층인 독거노인과 건강만성 질환자를 위해 재난도우미 등을 활용해 일일건강을 점검하고, 쿨방석, 쿨스카프, 생수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밖에 군내도로에 살수차를 동원해 도로열기를 식히고, 고창종합버스터미널 등 4개소에 얼음 비치와 생수배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고창 폭염대책-생수 나눠주기

고창군 관계자는 “폭염에 취약한 노약자나 어린이는 특히 주의가 필요하다.”며 “집에 혼자 계시는 부모님께 안부 전화를 하거나 창문이 닫힌 자동차에 노약자·어린이가 방치되지 않도록 주의 해달라.”고 말했다.

폭염경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진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